티스토리 뷰

인지과학

웨어러블 기기와 금융

인지과학 헌팅턴 2017. 9. 14. 03:05

1970년대 단순한 형태의 제품을 제공하는 수준이었다. 그 과정을 보면 디지털 제품으로 전자손목 시계가 1972년 출시 되었고 단순기능의 계산기가 전자시계와 겸해서 1975년 개발되었다. 90년대 들어서는 Suunto, Casio, Nike 등에서 다기능 웹어러블 기기가 출시 되었다. 그후 네트워크와 연결 가능한 웨어러블기기의 탄생이 시작되었고, 2010년이후 스마트 기능을 탑재한 24시간 네트워크에 접속한 기기들이 출시 되고 있다. 세계 각국의 ICT 기업들이 기존에 출시되던 하드웨어 제품들의 기능적 한계와 시장에서 더욱 다양한 기능의 제품들이 요구되고 있는 시점에 인터넷 연결과 빅데이터를 처리 할 수 있는 기술의 발달로 혁신적인 제품들을 다양하게 출시 하고 있다. 그 적용범위는 금융, 법률, 심리, 건강, 가전제품등 인간이 필요로 하고 사용하고 있는 대부분의 제품들에 모두 적용이 된다.


웨어러블 기기


초기 직접 입력 방식 명령을 통해 네트워크와 연결 되었던 웨어러블 기기들이 음성을 통해 기계에 명령을 전달 하는 방식으로 바뀌면서 더 다양한 모델의 웨어러블 제품들이 탄생하게 되었다. 특히 셀폰을 개발 판매 하는 ICT 업체들은 손에 들고 다니는 모바일 환경에서 착용하는 제품을 만드는 환경으로 접어 들고 있다. ABI Research 의 예상으로는 2018년을 기점으로 웨어러블 시장이 전체 모바일 시장의 삼분의 일 정도의 시장규모로 성장 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대표적인 ICT 의 웨어러블 기기 제품들로는 구글 글래스, 애플 워치, 삼성 갤럭시 기어등이 지속적으로 제품을 개발 하고 있다. 



현재까지 개발되거나 판매 예상인 웨어러블 기기는 기존에 손목에만 차던 제품들에서 착용이 가능한 제품들로 변화가 일어나고 있다. 의류나 신발은 물론 인간 신체내부에 칩을 이식하는 기술도 선보이고 있다. 이를 통해 건강에 대한 모다 정밀한 진단과 알림 서비스가 가능한 수준이다. 이러한 이유로 기존 ICT 업체외에도 건강과 관련된 세계적인 기업들에서도 관련 기술을 연계 하는 제품들을 출시 하고 있다. 그 다양한 접근 방법중 스마트 글래스의 경우 증강현실 제품들과 결합하여 게임과 연관된 제품 출시가 폭발적인 성장이 기대된다. 게임 부분과 연계 해서는 구글 글래스 같은 경우 문자 입력 방식을 통하던 모든것들이 음성명령으로 가능하게 되었다. 관련된 80여개 이상의 서비스가 개발되어 있다.  착용을 한다는 개념의 웨어러블 기기의 개념을 좀더 발전 시켜 액세서리에 결합한 제품도 선보이고 있다. 


웨어러블 기기와 금융


금융서비스 분야는 웨어러블 시장이 가장 활발하게 움직이고 있는 시장이라고 할 수 있다. 돈과 관련이 되어 결제와 입금 부분 시장을 먼저 차지하기 위해 다투어 서비스를 시작하고 있다. 그 결제 방법은 시장에 출시된 대부분이 제품을 활용하여 가능하다. 시계와 모바일 제품에 앱을 활용하여 결제가 가능하게 서비스 하고 있는 페이팔의 경우는 물론 삼성, 애플등의 업체에서 자신의 영역을 넘어서는 서비스들을 시작했다. ICT 업체들과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는 은행들과의 연합으로 IoT 와 연결된 대부분의 제품에서 결제가 가능하게 되는 현실이 되었다. 


금융업체는 물론 소형 결제 업체들도 앱을 통해 모바일 환경에서 쉽게 결제 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있는 것은 물론 언제 어디서라도 실시간으로 입출금은 물론 대부분의 금융관련 데이터를 실시간을 받는 것은 물론 업무처리역시 실시간으로 가능하게 되었다. 이러한 영향으로 오프라인 은행은 물론 금융관련 업체들이 문을 닫고 인원을 감축하고 있다. 웨어러블 시장과 연계 하지 않은 업체들의 경우 심각한 영향으로 회사 존재 자체가 위험한 수준까지 이르고 있다. 웨어러블 기기와 앱만으로 금융서비스가 모두 가능하게 된것이다.


금융관련 업체들의 실시간 상담 역시 가능해 지고 사람이 상담하던 수준을 벗어나 개인의 모든 정보가 빅데이터로 가공되어 있기 때문에 대출을 원하는 경우도 복잡한 과정없이 소액대출의 경우는 실시간으로 위험 부담을 줄이면서 가능하게 되었다. 더불어 IoT 연결되어 보험업 같은 경우도 실시간으로 개인의 건강정도를 알 수있게 되어 복잡한 과정없이 바로 가입여부를 결정 할 수 있다. 편리함을 장점으로 많은 관심과 개발이 지속되고 있지만 가장 중요한 보안에 대한 염려가 아직은 존재 한다. 지금도 해킹에의해 많은 개인정보들이 노출되고 개인의 금융피해가 발생하고 있는 현상황에서 이에 대한 대비책이 기술은 물론 법률로도 시장을 안심 시킬 수 있는 노력이 필요 하다.


확실한 것은 이러한 염려에도 시장은 계속 성장하고 있고 금융을 포함한 보험, 법률, 의료등 모든 시장이 웨어러블 기기에 어떤 방식이라도 융합되는 시장이 정착 될 것이라는 것이다.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
Total
21,065
Today
0
Yesterday
0
글 보관함